2019-10-17 09:53  |  정책

서울교육청, '2019 서울학생메이커괴짜축제' 개최

[키즈TV뉴스 오수현 기자]
서울시교육청은 오는 18일부터 이틀간 상암문화광장 일원에서 ‘2019 서울학생메이커괴짜축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축제는 메이커 교육의 현재를 공유하고 새로운 변화를 선도하기 위해 2018년에 이어 두 번째로 개최된다고 시교육청은 설명했다.

이번 행사는 서울산업진흥원과 ㈜문화방송이 후원하며 미래교육에 대비하는 서울 교육의 관심을 반영해 ‘미래를 만들어가는 우리, 지금, 여기!’라는 주제로 전시·체험관, 특별관, 경연대회, 공모전, 강연회 등 다양한 부대행사로 진행된다.

전시·체험관은 학생 메이커가 창작물을 전시하고, 관람객이 메이커가 돼 직접 체험하는 활동으로 학교, 동아리, 거점센터, 발명교육센터 등이 참여해 112개 부스에서 141개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또한 현재·미래·꿈·변화를 의미하는 4개의 거리를 조성해 즐기고, 만들고, 공유하고, 상상하는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현재로 다가온 첨단기술을 즐기는 공간에서는 VR, 드론 체험 △꿈을 공유하는 공간에서는 목공, 공예, 미술, 음악 등 다양한 분야의 메이커들의 작품 전시와 체험 △머릿속 상상하던 변화를 확인하는 공간에서는 3D프린터, 아두이노, 마이크로비트 체험 △미래교육을 만들어가는 공간에서는 서울형 메이커 모델학교, 거점센터 소개와 교육 프로그램을 체험해보는 기회도 제공한다.

특별관은 새롭고 다양한 메이커 문화를 소개하는 공간으로 대학, 기업, 유관기관 등이 참여하며 30개 부스, 26개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특히 △아메리칸센터 팹렙 메이커교육 △대학생들이 만든 DIY자동차 △똑똑한 쓰레기통 등은 색다른 경험을 제공하게 될 것이라고 시교육청은 전했다.

경연대회는 18일에는 ‘환경을 보호하고 자연과 교감하는 마스코트 제작’을 주제로, 19일에는 ‘업사이클링’을 주제로 산업진흥원에서 진행된다.

로봇 공학자 한재권, 그래픽 디자이너 유지원, 전문 메이커 강태욱, 모티베이터 김태연 등이 강사로 참여하는 청소년 및 교원, 학부모 대상 강연회도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진행되며, 특설무대에서는 개막식을 비롯해 예술 메이커들의 공연, 버스킹, 사이언스쇼, 레크레이션 등이 진행될 예정이다.

오수현 키즈TV뉴스 기자 osh@kidstvnews.co.kr

<저작권자 ©KIDSTV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