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3 11:18  |  정책

문 대통령 "대학, 기술 국산화에 적극적 역할해달라"

[키즈TV뉴스 오수현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22일 "요즘 기술의 국산화와 소재부품 중소기업들의 원천기술 개발에 대한 지원이 매우 중요한 국가적인 과제가 됐다"며 기술개발을 위한 국립대학들의 적극적인 역할을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청와대에서 주재한 국립대 총장단 오찬 간담회 모두 발언에서 "현안에 대한 당부를 하고싶다"며 이렇게 밝혔다.

그러면서 "여러 대학들이 기술 지원단을 만들기도 하고 또는 개별 지원단을 구성하기도 하는 등 많은 역할 해주고있다. 그 점에 대해서 감사를 드린다"며 "그런 활동을 더욱더 적극적이고 활발하게 해주시란 당부 말씀 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그 점에 대해서 필요하다면 정부가 연구개발 등 또는 지역예산을 통해서 최대한 지원하겠다는 약속 말씀을 드리겠다"고 덧붙였다.

또, 문 대통령은 신분이 불안정한 시간강사를 교원으로 인정한다는 내용의 개정 고등교육법을 거론하며 "시간 강사들의 신분을 보장하고 추후에 개선하자는 취지인데 역설적으로 오히려 그게 강사들의 일자리를 줄이는 식의 결과가 빚어지고 있어서 걱정들이 많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국립대학이 앞장서서 최대한 강사들을 유지하고 있고, 그래서 고용감소율이 사립대학에 비하면 현저하게 적다. 그 점에 감사드린다"면서도 "더욱더 관심 가져달라. 시간강사들의 고용유지에 대해 함께 노력을 해달라"고 강조했다.

오수현 키즈TV뉴스 기자 osh@kidstvnews.co.kr

<저작권자 ©KIDSTV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