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7 15:28  |  라이프

보호자 동의 없는 장기기증 신청, 만 19세→만 16세로 하향

center
사진=클립아트코리아
[키즈TV뉴스 오수현 기자]
보호자 동의 없이 장기나 인체조직을 기증하겠다고 희망자로 신청할 수 있는 나이가 기존 만 19세 이상에서 만 16세 이상으로 낮춰진다.

보건복지부는 법정대리인 동의를 받아 기증희망등록 신청이 가능한 연령을 기존 '미성년자'에서 '16세 미만인 미성년자'로 변경하는 장기 등 이식에 관한 법률 시행규칙을 16일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16세 이상부터는 보호자 동의 없이 기증희망등록 신청이 가능해진다.

복지부 관계자는 "최근 청소년의 정신적 수준이 높아지면서 기증희망등록 신청 여부를 스스로 결정할 수 있도록 개정안을 마련했다"며 "실제 기증을 하려면 반드시 유족의 동의가 필요하지만, 생명나눔 문화를 확산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오수현 키즈TV뉴스 기자 osh@kidstvnews.co.kr

<저작권자 ©KIDSTV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