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15 18:49  |  핫이슈

차지연, 건강 나빠진 신호는...

center
사진=뉴시스 제공
[키즈TV뉴스 이민서 기자]
뮤지컬 배우 차지연의 건강 적신호에 팬들의 응원이 이어지고 있다.

15일 차지연의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공식 SNS을 통해 최근 그가 건강 적신호 기운을 보여 병원 검진을 한 결과, 1차적으로 갑상선암 진단을 받아 세부 조직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번 갑상선암 진단으로 차지연은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에서 하차한다.

한국 뮤지컬을 이끌어온 배우 차지연은 1982년생으로 올해 38살이다. 그는 몇 해 전 결혼과 출산 소식을 전하면서 워킹맘의 일상을 털어놓기도 했다.

지난해 차지연은 한 언론 매체와 인터뷰에서 다작할 수 있는 것에 감사한 마음을 고백했다.

이어 “너무 좋은 작품을 만나 다행이다”라고 “건강을 해치면서까지 일에 미쳐있는 사람은 아닌데 할 수밖에 없는 여러 상황이 있더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노트르담 드 파리는 운명적으로 만난 작품이다. 운명적으로 다가오는 데는 이유가 있다. 하고 싶다고 만나는 게 아니고 하기 싫다고 만나지 않는 게 아니더라. 10년이든 한 달만이든 만나게 된 이상 조금은 힘들지만 이 운명을 받아들여야겠죠”라고 소신을 전했다.

news@kidstvnews.co.kr

<저작권자 ©KIDSTV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