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09 11:56  |  사회

"전북대 총장선거에 교수들 개입"...경찰 수사 마무리

center
지난해 10월 전북대 총장선거를 앞두고 경찰청 김 경감이 교수들에게 보낸 문자메시지
[키즈TV뉴스 김태운 기자]

지난해 10월 치러진 전북대학교 총장 선거 결과에 영향을 주기 위해 이 대학 교수들이 ‘경찰 내사설’을 유포하는 등 후보로 나선 현직 총장을 근거 없이

비방한 의혹이 경찰조사를 통해 일부 사실로 드러났다.

전주덕진경찰서는 A교수 등 전북대 전현직 교수 2명을 교육공무원법 위반 등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A교수는 지난해 10월16일 전주의 한 카페에서 경찰청 수사국 소속의 김모 경감을 만나 ‘이남호 현 총장에게 비리가 있다’며 확인되지 않은 사실을 전한 혐의를 받고 있다.

A교수의 발언은 이 총장을 겨냥한 경찰의 내사설로 발전해 대학 게시판과 교수들의 SNS 등을 통해 급속히 확산했다. 재선에 도전한 이 총장은 선거에서 패했다.

경찰 관계자는 “선거를 앞두고 확인되지 않은 내용을 유포한 여러 교수를 불러 조사한 결과, 2명의 전현직 교수에게서 어느 정도 혐의를 확인했다”고 말했다.

김태운 기자 news@kidstvnews.co.kr
KIDSTV 방송은 KT올레tv 979, CJ헬로비전 하나방송 159에서 시청할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KIDSTV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